생활속의 불교용어 - 현관(玄關) > 법의 향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모두가 함께 꿈을 이루어가는 청년 부처님의 세상
법의 향기
법의 향기

생활속의 불교용어 - 현관(玄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09.11.16 조회 5,870 댓글 0

본문

현관(玄關)
 
보통 집 안으로 들어서는 입구를 현관이라고 한다. 현관의 본뜻은 "깊고 오묘한 이치에 통하는 관문"의 의미이다. 선종에서 쓰이던 용어로 깊고 오묘한 도(道)에 들어가는 시작, 이치나 도리가 헤아릴 수 없이 미료한 뜻에 출입하는 관문이란 것이다. 불교를 일컬어 "현문(玄門)"이라고 부르는데 이는 깊고 오묘해(玄) 절대의 피안인 이상경으로 들어가는 문이라는 비유에서 나온 용어이다. 불법의 세계에 들어서는 문, 선의 세계에 들어서는 시작이란 의미의 불교용어가 선종 사찰의 객전(客殿)에 들어가는 입구를 일컫게 되었고 그것이 오늘날 집안으로 들어서는 입구를 가리키는 용어가 된 셈 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03144) 서울특별시 우정국로 67 전법회관 401호 대한불교청년회T. 02)738-1920F. 02)735-2707E-mail. kyba@kyba.org / kyba1920@hanmail.net

COPYRIGHT ⓒ 2017 (사)대한불교청년회. ALL RIGHTS RESERVED.